시사/논평 환경/기술 지역/농업 전통/문화 미디어/사람 정보/게시판
  편집: 2019.8.21 수 16:47
> 뉴스 > 시사/논평 > 새마갈노 칼럼 | 윤종수의 생태적 성서읽기
     
내 앞에 무릎을 꿇으라
마지막 계시-98. 짐승의 우상
2018년 12월 09일 (일) 08:40:22 윤종수 himalmission@naver.com

내 앞에
무릎을 꿇으라.
반항하는 자에게는
죽음을 안겨 주겠다.

   

고개를 숙이라.
어찌 감히
용안을 보려하느냐?
천한 것들이 무엇을 안다고…

먹고 살면 되는 것이지.
그것이 최고인 것이지.
지까짓 것들이 무얼 한다고
깝죽거리는 것인가?

힘이면 최고인 거야.
무기를 갖추어야 해.
내가 평화를 주겠어.
제국의 평화인 것이지.

옛날이 좋았어.
민주주의라는 것이
시끄럽기만 하고
되는 것이 없다.

나에게 좋은 것이어야지.
나하고 관계없는 것이라면
천금을 준다고 하더라도
무슨 필요가 있겠는가?

본때를 보여야 한다.
그러면 찍소리도 못할 것이다.
권세의 지팡이를 높이 올리라.
이것을 믿는 자는 살아나리라.

다 죽여도 된다.
다 가져도 된다.
내가 먹을 것만 남겨두어라.
나머지는 너희가 다 가져라.

그가 권세를 받아 그 짐승의 우상에게 생기를 주어 그 짐승의 우상으로 말하게 하고 또 짐승의 우상에게 경배하지 아니하는 자는 몇이든지 다 죽이게 하더라. Revelation 13:15

윤종수의 다른기사 보기  
ⓒ 새마갈노(http://www.esw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잎과 꽃 다름 인정하는 상사화 처럼
우리는 순례자
통일비전과 예수의 분단장벽 허물기
맞잡은 두 손 불어라 평화 바람이여!
적은 무리여
하나님 나라가 이렇게 좋은 거군요!
한 서린 십자가
기후 위기 앞에 선 그리스도인
인류세와 기독교신앙
아베정권 가던 길 돌이키고 사죄하라!
진보운동계의 자아성찰서
『둥글이, 싸움의 철학』 나는 이 책을 펴기 전에는, 둥글이가...
나를 사랑하거나, 더 사랑하거나
비상시, 브레이크 댄스를 추시오
한국교회 지붕 햇빛발전소 설치를 ...
9월 3일(월) 오후2시 한국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 “교...
신재생에너지로 90% 전력공급 가...
독자 설계 잠수함 건조
'돈의문박물관마을' 13개 프로그...
서울시 돈의문박물관마을은 시민이 직접 제안하고 진행하는 13개...
헬조선을 벗어나 새로운 삶으로
포천 평화나무농장 생명역동농업 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대문구 북가좌동 384-19, 성도빌딩 5층 | 전화 : 02-747-3191 | 편집인 010-8413-1415 | 제호 : 새마갈노
등록번호 : 서울 아03061 | 등록일 2014.03.24 | 발행인 : 양재성 | 편집인 : 류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기석
Copyright 2009 새마갈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swn.kr